뉴스

스위스는 COVID-19에가장 안전합니다.

국제 순위에 따르면 스위스는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한 안전 측면에서 세계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에 대한 스위스의 주요 장점은 경제 회복성 뿐만 아니라 보건 의료 수준입니다. 

이 연구에서는 취리히주에 속한 이곳 뒤벤도르프에서의 차단과 같은 모범적인 조치의 효율성을 강조합니다. 사진: 클라우디오 슈바르츠 / 언스플래쉬 (출처)
이 연구에서는 취리히주에 속한 이곳 뒤벤도르프에서의 차단과 같은 모범적인 조치의 효율성을 강조합니다. 사진: 클라우디오 슈바르츠 / 언스플래쉬 (출처)

스위스는 현재 코로나로부터의 보호와 관련하여 가장 안전한 국가입니다. 이것은 연구소 기업인 Deep Knowledge Group(DKG)이 경제 잡지 "Forbes"와 공동으로 발표한 연구 논문에서 얻은 결론입니다.  독일과 이스라엘이 그 뒤를 잇고 있습니다. 본 평가는 DKG가 지정한 130개의 파라미터 COVID-19 지역 안전 지수를 기반으로 합니다. 스위스는 검역 효율성과 보건 의료 수준 부문에서 특히 두드러집니다.

강한 경제력이 코로나 안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이 발표에 따르면 위기 상황에서 흥미로운 순위 변화가 일어났습니다. 코로나와 싸우는 초기 단계에서 각국은 위기에 대한 신속한 반응과 정교한 비상 대비 시스템으로 보다 잘 대응하였습니다. 보호 조치의 완화에 따른 탄력 있는 경제가 결정적인 요소가 되었습니다. 경제 개방에 신중하게 접근할 결과 스위스는 지난 DKG 보고서 이후 2위와 3위를 차지한 독일과 이스라엘을 추월하였습니다.

상위 20위 안에 속한 유럽 7개국

빅 데이터 분석에서는 전체 200개 국가를 4개의 그룹으로 나누었습니다. 스위스, 독일, 오스트리아, 노르웨이 등 총 7 개 유럽 국가들은 최상위 국가들이 속해 있는 첫 번째 그룹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스위스는 752점을 획득하여 유럽 평균 점수인 562점보다 훨씬 높습니다.

영국은 유럽 순위 하위권에 속해 있습니다: 영국은 산 마리노와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보다 약간 앞선 세계 68위로 513점을 받았습니다. 반면에 530점을 받은 미국은 58위, 470점을 획득한 브라질은 91위를 기록했습니다. 

투자자 핸드북

투자자를 위한 저희 안내서에는 스위스의 법률 문제, 인프라, 신 기술 및 생산 비용, 세금 및 자금 조달 유형 관련 소중한 정보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온라인 매뉴얼을 살펴보거나 각 장을 다운로드해 주세요.

자세한 정보
우리를 추천해 주세요
어떻게 연락 드릴까요?